• 알립니다

  •  
    작성일 : 2011-03-09 09:59
    2011년 3월 · 제181호 - 3월 5일에 발송했습니다.
     글쓴이 : 김형성
    조회 : 2,801  
    <우리 말과 삶을 가꾸는 글쓰기> 2011년 3월 · 제181호 머리글 4 어린이 말과 어린이 마음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구자행 글쓰기 지도 9 어른들이 잘 모르는 아이들만의 세계2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호철 51 문집을 읽고 아이들이 한 말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정유철 아이들과 함께 61 미안하다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김경해 아이들 글 이야기 69 나는 자신이 있다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승희 아이들 글마당 79 나의 꿈 / 윤건희  79 아가 돌보기 / 최석균  80 낡은 베개 / 임현진 81 아빠 / 김진아  82 아빠의 마음 / 강예현  82 우리 할머니 / 김도솔 83 할머니 / 김도솔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83 남매 / 김조향 마주이야기 교육 84 말 잘 들으라는 말은, 하지 말아야 할 말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박문희 세상을 보는 눈 91 사람으로 태어난 부끄러움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서정오 우리 말 바로 쓰기 96 어린이 책 문장 살펴보기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주영 103 교과서 글에 보이는 다른 나라 말투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무완 살아가는 이야기 126 사랑을 모아주세요! 감사합니다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박정기 어린 시절 이야기 131 믿음 없이는 장사 못 한다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최관의 149 가설나무네 할아버지(첫 번째)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남연정 회보를 읽고 162 2월 회보를 읽고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주영 지역모임 소식 166 부산글쓰기회 / 삼척글쓰기회 / 서울경기글쓰기회 / 원주글쓰기회     / 전북글쓰기회 알립니다 173 새로 들어온 회원 / 문집 잘 받았습니다 / 회비 보내 주십시오     / 편집을 마치고 표지 그림 / 긴줄넘기․부산 용문초 4학년 남서정 표지 안쪽 글 / 사는 맛․부산 두실초 김귀숙 1쪽∙함께 읽는 시 / 봄․밀양 상동초 6학년 박용외